Gangwon Climate Change Education Center

“건강한 지구와 함께하는 당신이 있어 든든합니다.”

지식창고

> 참여마당 > 선생님자료실
글 보기
"빨라진 여름, 사람이 만든 환경오염 탓"… 실험 통해 첫 확인
2018-12-18 10:04:52
관리자 | 조회수 : 203
"빨라진 여름, 사람이 만든 환경오염 탓"… 실험 통해 첫 확인

민승기 교수·英옥스퍼드대 연구
"인간 활동 따른 온실가스 배출로 이른 여름 가능성 2~3배 높아져… 작년엔 8일이나 앞당겨져"


   
환경오염으로 인해 한반도에 기록적인 봄 무더위와 이른 여름이 나타났다는 연구 결과가 나왔다.

민승기 포스텍 환경공학부 교수 연구진은 "영국 옥스퍼드대와 공동 연구를 통해 지난해 여름이 44년 만에 빨라진 원인이 인간 활동 때문이었음을 처음으로 확인했다"고 17일 밝혔다.

*조선일보 12월 18일자 인터넷 기사 발췌 
[출처: 조선일보] 
http://biz.chosun.com/site/data/html_dir/2018/12/17/2018121702908.html
이전글 이전글 "북극 급속한 온난화, 북극의 특성 때문"...IBS, '북극증폭' 원인 규명
다음글 다음글 "기후변화로 2050년 최대 53만명 사망할 수도" 英학자